"페이스북 가상화폐 중단 촉구"…심각한 우려 표명

홈 > 코인정보 > 최신정보뉴스
최신정보뉴스

"페이스북 가상화폐 중단 촉구"…심각한 우려 표명

울엄마 23 872 86

 

https://www.mk.co.kr/news/world/view/2019/07/510005/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장이 10(현지시간페이스북에 가상화폐 `리브라`(Libra) 도입 계획을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고 로이터 통신과 CNBC 등이 보도했다미국 재무 당국의 최고위 인사가 공식적으로 제동을 걸고 나섬에 따라 페이스북의 가상화폐 출시가 차질을 빚을 것이란 관측도 나온다.

 

파월 의장은 10(현지시간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에 출석해 리브라를 도입하겠다는 페이스북의 계획은 심각한 우려들이 해소될 때까지 "진전될 수 없다"고 말했다.

 

미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는 페이스북에 가상화폐 계획의 중단을 이미 촉구한 바 있다.

파월 의장은 이날 "리브라는 사생활 보호와 돈 세탁소비자 보호금융 안정성 등과 관련해 많은 심각한 우려를 제기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리브라계획을 규제하기 위한 검토는 "인내심을 갖고 조심스럽게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파월 의장은 현 규제 체계가 디지털 화폐와는 맞지 않는다고도 말했다.

 

그는 "그것(리브라)은 우리의 규제 체계에 깔끔하게또는 쉽게 들어맞는 것은 아니다"라며 "하지만 그것은 분명히 잠재적으로 전체에 영향을 주는 규모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파월 의장은 또 리브라 프로젝트를 검토할 워킹그룹을 조직했으며 전 세계의 다른 중앙은행들과 협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미 금융안정감독위원회(FSOC)의 검토 결과도 기다리고 있다고 덧붙였다.

 

파월 의장은 다만 적절한 위험의 실체가 파악되기만 하면 금융 혁신을 지지한다고 말했다그러나 페이스북처럼 방대한 플랫폼은 즉각 리브라를 다른 가상통화와 차별화한다고 밝혔다.

 

페이스북은 파월 의장의 발언 뒤 "우리는 리브라에 대한 공개적인 담론이 필요하다는 연준 의장과 상당히 의견이 일치한다"고 밝혔다.

 

파월이 의회에서 증언하는 3시간 사이 대표적 가상화폐인 비트코인의 가격은 7% 하락했다.

 

페이스북의 가상화폐 계획을 총괄하는 데이비드 마커스는 다음 주 미 상원 은행위원회 출석을 앞두고 규제 당국의 반응을 열심히 수집하고 있다미 하원도 이어서 페이스북 임원들을 불러 리브라 계획에 대해 청문회를 열 예정이다.

 

CNBC는 이날 정보기술(IT) 업계 관계자들을 인용해 일부 업계 임원들이 페이스북이 계획대로 내년 상반기 중 가상화폐 리브라를 출시할 수 있을지에 대해 의심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리브라를 내놓으려면 미국 연방정부는 물론 주정부 차원에서 돈 세탁 우려보안개인정보 보호 등을 위한 각종 규제 장벽을 넘어야 한다이는 해외 시장에서도 마찬가지다.

 

개인정보 보호를 소홀히 한 페이스북의 전력 탓에 소비자들이 리브라 이용을 꺼릴 수도 있다.

 

[디지털뉴스국 이세현 인턴기자]

23 Comments
덕이가간다 07.12 09:48  
기득권들이란...
Jinyoung9300 07.12 10:08  
감사 합니다.
삐정이 07.12 11:04  
걱정되네~~~
삐정이 07.12 11:05  
초복인데 코인 팔아 삼겨탕이라도 막어야징
알렉스 07.12 11:55  
정보 감사요
아제르 07.12 13:29  
정보 고마워요
프로섹서 07.12 20:12  
ㅋㅋㅋㅋㅋ
ksokks8517 07.12 21:33  
정보 감사합니다

오늘의 인기글
실시간 새글

CP보유량 회원 Top10